철강뉴스
조회 수 9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국철강신문 2004년 3월 29일자 보도자료


* 국내 철근가공의 현주소
국내철근가공은 현장가공에서 전문공장가공으로 넘어오는 과도기적 단계에 와 있다.
기존 현장 가공업체들의 기득원으로 인한 공장가공으로 전환되는 속도가 늦어지고있는 실정이다.
반면 철 근공장가공에 대한 시장 확대에 대한 기대심리로 새롭게 시작하는 업체들이 늘어나다보니 난립 수준까지 와 있으며 이로 인한 가공비하락으로 생존을 건 싸움이 전개되고 있다.
전체적인 철근공장가공의 규모가 커진 것이 아니라 기존 시장을 나눠먹는 환경에 처해 있으며 새롭게 진출하는 업체들은 물론 기존업체들 역시 철근공장가공 시장의 전체 규모를 키워나가는 작업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상황이다.


* 철근 공장가공의 장점
1. 자재 Loos율 감소
현장가공보다 공장가공의 자재Loos율이 작다는 것은 건설업체들 역시 인정하는 부분이다.
대한주택공사 학술세미나 자료에 따르면 현장가공의 경우 평균8.4% 정도의 자재Loos율이 발생 한 반면 공장가공의 경우 Loos율이 3%순준인 것으로 나타나 자재절감효과가 5%이상 좋은 것 으로 나타났다.

2. 안전관리
현장가공의 경우 가공 및 운반시 절단 및 골절 등 각종 안전사고 발생의 우려가 있지만 가공공장의 경우 전문인력에 의한 가공으로 현장 내 작업시 발행하는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
3. 공간활용
현장가공은 현장 내 가공품 및 자재야적을 위한 별도공간 및 관리인원이 필요하지만 공장가공은 별도의 야적장이 불필요해 도심지 공사 시 적합하다.
4. 공기단축
자재에 대한 대체 사용이 가능하므로 공정유지기능이 탁월해 공기 단축이 가능하다.
5. 장비사용
현장가공을 할때에는 항시 소 운반장비가 현장에 상주하고 있어야 하지만 공장가공의경우 가공품 하차 시 타워 크레인 사용으로 별도 장비가 필요 없다.
6. 기능인력
현장가공은 조립유휴인력 및 일반잡부에 의한 가공으로 품질저하 및 인건비 상승이 발생할 수있지만 공장가공의 경우 다년간 숙련된 전문 숙련공에 의한 가공으로 가공 인건비 31.1%이상의 절감효과를 유도해 낼수 있다.
7. 초기투자비용
현장가공을 위해서는 현장 여건에 따라 가공을 위한 부지 임대 및 장비구입 비용이 별도로 투 입되나 가공공장의 경우 마련된 시설을 이용하므로 초기투자비가 없다.
또한 전력비의 경우도 현장에서 가공에 필요한 전력을 공급받아 사용해야 하나 공장가공은 별도의 전력비 부담이 없이 공장가공비에 포함돼 전력비 손실을 줄일 수 있다.

* 인건비 절감 효과
2003년 상반기 표준품셈 인건비 단가는 철근가공인력은 1인 기준 9만3,853원 수준이며 보통인부는 5만683원 수준이다.
인력가공에 있어 철근 1톤 가공에 필요한 인력은 가공의 경우 철근공 1.4명과 보통인부 0.9명이소요되며 조립의 경우는 철근공 2.4명과 보통인부 1.3명이 필요하다.
하지만 기계가공에 있어 필요 가공인력은 철근공 0.97명, 보통인부0.61명이 필요하며 조립은 동일한 인원이 필요하다.
이 같은 인원 소요를 놓고 단순 비교할 경우 톤당 가공비 절감액은 31.1%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난다.
2003년 상반기 표준품셈 기준 가공형태별 직접인건비 비교에서도 전문가공공장 가공이 일반 인력가공의 경우보다 간단한 작업에 있어서 31.3%의 인건비 절감효과가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복잡한 가공의 경우 31.4%의 인건비 절감효과가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 철근 가공공장이 직면한 과제
전문 철근 가공공장들이 직면한 과제 중 가장 먼저 해결해야할 것이 전문 철근가공공장에 대한인식 전환이다.
건설현장에서는 철근공장가공업체들이 설계변경이나 현장변화에 따른 적응력이 현장과 비교해 떨어진다는 생각과 현장에서 조립팀의 가공인력과 조립인력을 교차 활용이 가능해 인건비를 줄일수 있다는 단순한 건설현장의 계산 오류를 깨우쳐 나가야 한다.
철근공장가공업체들은 시공회사가 관리 효율성을 운운하며 철근에 대한 Loos발생과 자재 관리 공간 등에 대한 고려없이 전문건설업체들에게 가공과 조립을 묶어 발주하는 경향이 많다는 것도 해결해야 할 문제다. 공간운영의 효율성과 인력운영비 절감 등을 고려할 때 철근 공장가공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는 것을 시공사들이 인식해 옵션방식을 취할 수 있도록 유도해 가야한다.
철근가공에 대한 설계 표준화가 부족하고 건설표준품셈에 공장기계가공비 적용 기준이 없는 상태다. 또 획일적인 규격 생산-주문은 철근손실 과다를 발생시키므로 길이별 구매 방식을 도입하는 노력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

* 가공형태별 직접인건비 비교

구분
인력가공
전문공장가공

절감액 (%)

기능숙련공
일반잡부
소계
기능숙련공
일반잡부
소계
수량(인)
수량(인)
수량(인)
수량(인)
단가
단가
단가
단가
금액
금액
금액
금액
간단

1.2

0.7
148,102
0.83
0.47
101,719

46,383 (31.3)

93,853
50,683
93,853
50,683
112,624
35,478
77,898
23,821
복잡
1.7
1.0
210,233
1.17
0.69
144,779

65,454 (31.1)

93,853
50,683
93,853
50,683
159,550
50,683
109,808
34,971

매우 복잡

1.9
1.2
239,140
1.30
0.83
164,076

75,065 (31.4)

93,853
50,683
93,853
50,683
178,321
60,820
122,009
42,067

* 자료 2003년 상반기 표준품셈 기준